주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

시사저널

[노진섭 기자와 건강 챙기기] 숯불구이에서 발암물질 600배 검출

노진섭 기자 ㅣ no@sisapress.com | 승인 2017.01.04(Wed) 08:58:27

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link

어른도 좋아하지만 아이들에게 인기가 많은 햄, 소시지, 베이컨 등 육가공식품은 숯불에 구워 먹어야 제 맛입니다. 그러나 앞으로는 직화구이를 피해야 할 것 같습니다. 특정 발암 물질이 최고 600배까지 검출된 연구 결과가 한국환경과학회지 최근호에 발표됐습니다.

 

박흥재 인제대 환경공학과 교수팀이 숯불구이와 프라이팬 구이 등 조리법을 달리해 햄, 소시지, 스팸, 베이컨 등 육가공식품 13종을 구워봤습니다. 육가공식품이 불꽃에 닿을수록 발암물질이자 환경호르몬 의심물질(PAH)이 다량 나온 겁니다.

 

ⓒ pixabay


우선 가열하지 않은 육가공식품 13종 가운데 5종에서 PAH가 검출됐습니다. g당 0.6~7.2ng(나노그램)입니다. 이 5종을 이번에는 프라이팬을 이용해 조리했더니 4종에서 PAH가 나왔습니다. g당 22.1 ng입니다. 일단 열을 가하면 3배 이상 발암물질이 증가하는 겁니다. 그래도 이 정도의 양은 검출한계 이하라서 다행입니다. 마지막으로 불꽃이 직접 닿는 숯불에 육가공식품을 구웠더니 5종 모두에서 PAH가 검출됐는데 검출량이 g당 12.7~367.8ng이었습니다. 탄 음식을 먹으면 발암물질을 섭취할 수 있다는 사실이 다시 확인된 겁니다.

 

PAH는 100여 종이 있는데, 일반에 가장 널리 알려진 것은 국제암연구소(IARC)가 1군 발암물질로 분류한 벤조피렌입니다. 최근 유럽식품안전청(EFSA)은 벤조피렌 등 PAH 4종에 대한 허용기준을 설정했습니다. 국내에선 벤조피렌에 대해서만 허용기준을 설정해 관리하고 있습니다.​ 

페이스북 트위터 카카오스토리 밴드 link

TOP STORIES

사회 2017.02.22 Wed
국내선 9개 공항, 액체 폭탄 테러에 취약하다
건강 2017.02.22 Wed
탄수화물은 비만의 주범이다?
사회 2017.02.22 Wed
재벌 2․3세 ‘갑질’ 또 다시 도마 위에
한반도 2017.02.22 Wed
‘동맹국 간 분열’이 트럼프 시대 北 전략
정치 2017.02.22 Wed
“20대가 투표 안 해서 나라가 이 모양이라고요?”
정치 2017.02.22 Wed
[Today] 고영태 “컴퓨터 한 방이면 터뜨릴 수 있다”
문화 2017.02.22 Wed
미리 보는 평창동계올림픽 금빛 스타를 주목하다
사회 2017.02.22 Wed
검·경 수사권 조정 물밑 싸움 시작됐다
정치 2017.02.21 화
‘정치’의 의학적 명칭은 ‘스트레스’입니다
문화 2017.02.21 화
[장상인의 글로벌 인맥쌓기] “상대를 배려하는 마음이 인간관계의 기본이다”
경제 2017.02.21 화
장보기·재료 손질 등 번거로운 작업, ‘주스키트’ 하나로 해결
정치 2017.02.21 화
찢기고 밟히고, 폭행도구로 까지…태극기의 수난시대
문화 2017.02.21 화
[배정원의 섹슈얼리티] 여성 권력자에 몰려드는  젊은 미남자들
문화 2017.02.21 화
통영식 ‘흰 비빔밥’을 아시나요?
경제 2017.02.21 화
공정위 “카카오 대리운전 무차별 마케팅 더 이상은 안돼!”
정치 2017.02.21 화
[Today] 박근혜 대통령 측 vs 헌재 기싸움 ‘팽팽’
경제 2017.02.21 화
충치보다 더 썩은 임플란트 업체들의 ‘실적 부풀리기’
정치 2017.02.21 화
[대선 주자 톺아보기-④] ‘강철수’로 거듭난 안철수 “내 길 간다!”
정치 2017.02.20 월
 특검 연장 막을 친박 회심의 카드는?
경제 2017.02.20 월
일본 언론이 말한 '이재용 구속'의 내재적 분석
리스트 더보기
Welcome

SNS 로그인

facebook 로그인 naver 로그인
기존 회원 비밀번호 재발급
비밀번호 재발급